블로그 이미지
kinolife
Eva Armisén Cold on the outside (2017)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Notice

Recent Comment

Archive

2006. 10. 14. 23:16 All That My Life/My Food
진정한 목절 달성!! 전어 & 새우...


자는 정언이에게 새우를 먹이고 싶은데 안타가워서 입 근처에 새우를 가져다 갔더니 언제 잠들었냐는 듯 후다닥 깨서 새우를 주워 입에 문다...자다 일어났어도 먹을 것이 있다면 결코 칭얼 거릴 이유 없는 우리 이쁜 먹보 정언이

버스 정류장 근처 대명 포구에서 새우 튀김과 막걸리 한잔...
새우 튀김음 낫잇어 보엿지만 좀 어설펐다. 다음에는 꼭 왕새우튀김을 먹어야 제맛일 것 같다.
posted by kinolife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06. 9. 29. 15:01 All That My Life/My Food
삼각지역, 자이 반대편에 위치한 짱게집의 양호한 음식들...
추석 연휴 기간 동안 자리를 비운다고 팀장님이 쏘셨다. 짬뽕도...탕수육도(양이 정말 많다는 거),그리고 꾼만두도 맛있었다. 기자들에게 더 기사를 실지 말아달라. 재료가 떨어지면 더 팔지 않는다...
잘되는 장사집의 모든 소문을 다 가지고 있는 이 곳의 음식들 싸고 양호했다. 탕수육 大자(정말 많다.) 20,000원, 꾼만두 4,000원, 짬뽕 3,5000원이다.

posted by kinolife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06. 9. 25. 16:04 All That My Life/My Food

센트럴 시티에서 있었던 하대리님의 애기 돌잔치에 갔다가 들른 신세계 백화점의 밭빙수..
정말 팥이랑 떡, 우유, 키위 두조각 밖에 안 들었는데...안 달고 맛있었다.
사진의 깔끔한 그림처럼 아주 맛있었다.
가격 또한 5,000원에 4명이서 2개를 시켜도 눈치 안 준다는 점에서 강남에도 이런 곳이...라는 말이 절로 나오는 팥빙수다...강남의 돈 있으신 할머니들이 주 고객이라 그게 좀 아햏햏 하지만...그래서 더 편하게 먹을 수 있었는지도 모르겠다. 시원한 팥빙수...

posted by kinolife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06. 9. 1. 17:56 All That My Life/My Food
도시락 싸 오는 말이 많은 주엔 외식이라고 할 것 없이 한 주가 휘리릭 지나가버려서 먼가 특별한 걸 먹게 되는 날엔 성일이한테 물어본다... 매번 양호한 집을 발견하면 알려주므로...
오늘 점심 때, 주먹밥을 사 오긴 했지만...꿀꿀한 기분 덕에 밖에서 외식을 했다.
맛있게 먹었던 쌈밥...저렴한 맛에 즐겁게 먹는다. 싱싱한 야채가 너무 푸짐한 집...현금 계산 시 5.000원이다.

posted by kinolife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06. 9. 1. 17:52 All That My Life/My Food
서대문 근처 먹을 것 없다고 나름 소문이 났다지만 잘 찾아보면 쬐금 있다.
그나마 조금 맛이 가는 것 같다는 느낌이 드는 곳도 있는데 한옥집이 그렇다
꽤 유명한 김치찜 집으로 점심 때엔 바글바글한데...생각보다 사람이 적어서 보니, 맛이 조금 약해졌다. 바로 드는 생각이란 주인이 바꼈나? 암튼 처음 먹었을 때의 그 맛은 나이었다.

posted by kinolife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06. 8. 25. 16:50 All That My Life/My Food

진건씨 회사 근처의 갈비집 조가네에서 점심 시간에 판매하는 뽁은밥..저렴한 가격 3,500원의 유혹이 적지 않은 기쁨을 준다. 성일이가 발견 한 집인데 예전부터 고기 한번 먹어보고 싶었던 곳이다.

그래도 옛날 역삼동..떡뽂이랑 같이 팔던 집이 더 맛있다.

그리고 저녁에 월급날이라고 급만남으로 간 같은 집의 갈비살...1인분 만원에....깔끔한 소스가 즐거운 고기파티...월급날 겸 고기 좀 먹어주고 해야되는데...

posted by kinolife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06. 8. 19. 22:52 All That My Life/My Food


별르다 별르다 가게 된 선유도..
다른 사진을 찍으러 갔다가 진건씨가 그 풍경에 반했나 보다.
성일이, 하대리님네 식구들과 함께 간 선유도 사진 찍기를 끝내고 근처 식당에서 먹은 아구찜...그냥 그저 그런...하지만 식당이 넓고 횟집 처럼 많이 나온 여러 사이드 메뉴들이 즐거움을 준 식당이었다.
택시에서 선유도를 지날 때 마다 불 너머 보였던 가게... 박달재인줄 알았더니, 게를 전문적으로 파는 박달게였다... 언젠가는 먹을 수 있겠지 게 코스 요리....^^

'All That My Life > My Food' 카테고리의 다른 글

[선물] 일본 스탈 카와이이 차  (0) 2006.08.25
[조가네]볶음밥 & 갈비살  (0) 2006.08.25
[박달게] 아구찜  (0) 2006.08.19
[선물] 현미차  (0) 2006.08.10
[회사 앞 식당]점심, 김치찌개, 북어찜  (0) 2006.08.10
[케잌] 생일 축하용 케익  (0) 2006.08.08
posted by kinolife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06. 8. 10. 13:08 All That My Life/My Food

어제 소싱 회식에 함께 해준 성일이랑 손대리랑 같이 먹은 김치찌개 & 북어찜
일단, 북어찜은 안 매워서 고소한 맛을 느낄 수 있어서 혁사마님이 드시면 좋을 듯...김치찌개는 정말 그냥 집에서 한 것 같다. 멸치 국수로 맛을 낸것 같다는데, 정말 쉽게 낼 수 있는 국물이 멸칫국물이면서도 정말 맛의 묘미를 결정짓는 중요한 다시물이 멸치국물...멸치가 좋아야 하는데...그닥 맛있다는 생각을 못했다. 멸치를 안 좋은걸로 쓸지도....흠 가격이 6,000원이니까 싸지도 않고...그래도 회사 근처라 사람들이 많이 먹는다.

'All That My Life > My Food' 카테고리의 다른 글

[박달게] 아구찜  (0) 2006.08.19
[선물] 현미차  (0) 2006.08.10
[회사 앞 식당]점심, 김치찌개, 북어찜  (0) 2006.08.10
[케잌] 생일 축하용 케익  (0) 2006.08.08
[술안주]골뱅이 부추 무침  (0) 2006.07.24
[별미]콩국수  (0) 2006.07.24
posted by kinolife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06. 8. 8. 12:00 All That My Life/My Food

회사앞 써울씨에이라는 빵집에서 파는 블루베리초코 케익? 정확한 이름은 모르겠다.
회사 직원의 생일이라 돈을 거둬서 생일 파티 하면서 맛 보게 되었다. 생각보다 부드럽고, 생각보다 달지 않았다. 역시 여느 파티쉐가 아닌 것이야!!

가격은 25.000원 OK 캐쉬백 할인도 된다. ^^

'All That My Life > My Food' 카테고리의 다른 글

[선물] 현미차  (0) 2006.08.10
[회사 앞 식당]점심, 김치찌개, 북어찜  (0) 2006.08.10
[케잌] 생일 축하용 케익  (0) 2006.08.08
[술안주]골뱅이 부추 무침  (0) 2006.07.24
[별미]콩국수  (0) 2006.07.24
[술안주] 감자, 고기조림  (0) 2006.07.22
posted by kinolife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