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kinolife
Eva Armisén Cold on the outside (2017)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Notice

Recent Comment

Archive

2009. 1. 9. 11:28 All That Book/수필
사용자 삽입 이미지
글: 김창완
출판사: 황소자리
2005.07 초판 2쇄
가격: 12.000원

"나는 오늘 어디서 바람이 불어올지 모른다. 그러므로 오늘도 어디를 바라다볼지 모른다. 그저 바람 부는 대로 흘러온 내 인생길 후회가 낳은 기쁨도있고, 절망이 낳은 보람도 있으며, 환호의 자식으로 고통이 태어나기도 했다. 인생의 바다에서 엉성하기 짝이 없는 내 그물로 건져올려진 물고기가 있다면 그것은 어머니, 아버지, 아내 그리고 아들, 친구과 술과 노래 아닐까?

"모든 사물의 의미는 부여된다. 의미를 가지고 태어나는 것은 없다."

"추억은 향기일 뿐, 꽃이 피기 전에는 맡을 수 없다."

"유보된 행복도 행복인가? 물론 행복이다. 맛있는 사과를 손에 들고 흐뭇해져본 경험은 누구나 다 있고, 소풍 가기 전날의 설렘이 소풍의 즐거움을 깍아먹었다고 느끼는 사람은 아마 없을 것이다. 어쩌면 우리네 삶 자체가 유보된 참생명인지도 모른다."

입담 좋고 마음에 울림을 주는 노랫말(물론 노래 자체도 좋다.)로 많은 인기를 얻고 있는 가수 김창완..그가 언제부터 드라마에서 감초 역할을 하면터 새로운 TV 세대들에겐 탤런트로 보일지 모르겠지만, 그는 너무나 훌륭한 가수이다. 그가 그의 지나온 인생을 정리한 수필집이 노래CD와 함께 나왔다. 사둔지 좀 됐는데..그의 좋은 가사보다는 지루한 글들 떄문에 꽤 오래 손에 들고 만지작 거렸다. 이래선 안되겠다 싶어서 오늘 이 악물로 다 읽어버렸다. 가난했지만 정도있고, 그 안에 그리움과 아픔이 지나가는 그의 인생에 우리나라 그 시대의 풍경을 엿 볼 수 있게 하는 책이다. 끝으로 그의 수필보다는 그의 가사가 시처럼 더 좋다.


posted by kinolife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