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3, 일본, 와우와우, 총 4부작


감 독 : 마츠모토 카나(松本佳奈)

원 작 : 무레 요코(群ようこ)

각 본 : 카고 팬츠(林宏司)

 

출 연 

코바야시 사토미(小林聡美), 카나(伽奈)  
          미츠이시 켄(光石研), 시오미 산세이(塩見三省)

미나미(美波), 이치카와 미와코(市川実和子)

카세 료(加瀬亮), 모타이 마사코(もたいまさこ)

키시 케이코(岸惠子)


음악

카네코 타카히로(金子隆博)


일본식 휴식 드라마, 힐링 드라마의 선두를 이끄는 사토미상이 등장하는 또 다시 기억될 만한 드라마.

소박하고 조용하게 스스로를 관조하면서 살아가는 사람들의 이야기.

근저 들어서 영화와 드라마에서 이 언니가 나오는 나즈막한 드라마가 젊은이들에게 특히 젊은 여성들에게 크게 회자되고 위로과 되고 있다는 것은 지금의 우리가 너무 빠른 속도에 지쳐가고 있다는 반증인지도 모르겠다.

특별한 이야기 구조나 센세이션할만한 이슈를 담고 있지는 않지만, 어제와 같은 오늘을 사는 것만 같은 우리에게 위로가 되는 드라마. 그리고 적지 않게 재미를 주는 드라마..그리고 시간이 흐르고 난 다음에 다시 꺼내어 보아도 맞아 그랬었지 라며 가벼이 웃을 수 있는 드라마를 본다는 건 분명 그것 자체로도 큰 위로가 된다. 드라마를 다 보고 나서 자료를 찾다 보니까 원작으로 한 책이 국내에도 출간되어 있었다. 부리나케 책을 구매해두고도...많은 자료에 넘쳐서 책이 어디있는지부터 찾아야 하는 나를 발견했다. ㅠㅠ;;

나에게도 고양이와 빵과 커피와 함께하는 일상적이고 반복적이며. 노동이 적게드는 휴식같은 식사와 공감이 필요한 것 같다.

고마웠어요. 위로가 되었어요. 그리고 그 나름의 재미를 저는 좋아한답니다..라고 마구 말하고 싶은 앙증맞은 드라마.


- 드라마 속 대사 -


"다른 이들과 뭔가를 하려고 할 때엔 자기의 의지를 가지고 그것을 상대에게 전하는 것에서 부터 시작하는 거니까.

그 덕에 다소 힘들다는 생각이 들 수도 있겠지만 그건 어쩔 수가 없는거야.

그래도 아무것도 안 하고 그저 묻어가기만 하는 것보단 훨씬 즐거울꺼라 생각해.

안 좋은 말을 들을 수도 있겠지만, 뭔가 새로운게 나오기도 하는 거니까. 뭐 건방지다거나 하는 말 좀 들으면 어때?

그도 그럴것이 넌 아직 젊잖아. 거기 나쁜 앙금만 남지 않으면 되는거야."


"사람은 몇 년을 살아가던지간에 지금 현재 무엇을 하고 있는건지가 문제라고 생각해."


"경험이란 처음에는 다 똑같은 거잖아?!!



사람은 말이야 누군가와 만났다던가, 뭔가 새로운 일이 계기가 되어서 전혀 생각도 못했던 자신의 모습이 나오는 경우도 있는거야. 그래서 재미있는걸지도 몰라.. 살아간다는 건 말이야"


"사람은 슬프면 울고 기쁘면 즐거워 하고 여러사람들과 어울려있다가도 때로는 갑자기 혼자가 되기도 하고

해가 지고 조용한 시간이 다가오면 마치 아무일 없었다는 듯이 잠들고 혼자도, 함께도 아닌 것"


"벌써부터 그렇게 되지 못할거라고 정할 일은 아니잖아요

그도 그럴게 당신은 어머님과는 또 다른 사람이잖아요

부모자식사이니까 꼭 이래야 한다. 라고 정해져있는건 없을테니까요

본인 스스로가 또다른 '어머니상(像)'이 되면 되는거에요"


"시간은 모르는 사이에 사람도 장소도 바꾸어 놓는것 같아요"



風に揺れるしなやかな樹のように

바람에 흔들리는 부드러운 나무처럼


よどまず流れてゆく水のように

멈추지 않고 흘러가는 물처럼


あなたが今 ただそこにいるだけで

당신이 지금 거기에있는 것만으로도


わたしは わたしでありつづけられる

나는 나로서 있을 수 있어요


終わりは始まりの扉をひらき

마지막은 새로운 시작의 문을열고


別れは新しい友をつれてくる

이별은 새로운 친구를 데려와요


いつか 季節の中で花はひらき

언젠가 계절 속에서 꽃이 피듯이


あなたの中で やさしく香るでしょう

당신의 안에서는 부드러운 향기가 나겠죠


MI AMOR

내 사랑


集まれこの空の下 太陽の下

모여라 이 하늘 아래 태양 아래


シアワセの花を咲かそう

행복의 꽃을 피워요


あなたのために

당신을 위해서


誰にも言えなかった その秘密を

누구에게도 말할 수 없었던 그 비밀을


ひとつやふたつ胸にかくしている

한두 가지쯤은 가슴 속에 숨기고있죠</font>


だから あなたが笑っている時は

그러니 당신이 웃고 있을 때는


わたしも一緒に笑ってあげましょう

나도 함께 웃어 줄게요


この世界はまだ醒めぬ幻か

이 세상은 아직 깨지 못한 환상인지


それとも愛に溢れる楽園か

아니면 사랑이 넘치는 낙원인지


歌え踊れ喜びを哀しみを

노래하고 춤을 춰요 기쁨을 슬픔을


世界中 恋のリズムでうめつくせ

세상이 사랑의 리듬으로 가득 하도록


MI AMOR

내 사랑


集まれこの空の下 太陽の下

모여라 이 하늘 아래 태양 아래


シアワセの花を抱いて

행복의 꽃을 안고


明日を生きよう

내일을 살아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by kinolife 2016.02.13 11:39